사람이 있는 현상소: 주문게시판 . 질문/답변 . (구)스캔다운로드 . 마루스캔 . 발송조회

포토마루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 포럼 . 회원갤러리

포토마루 가격안내: 현상/스캔가격 . 일반인화가격 . 고급인화가격 . 가상드럼스캔가격

:: 자 유 게 시 판 ::

이곳은 회원여러분을 위한 작은 커뮤니티인 '자유게시판'입니다.
물론 어떤 글도 적으실 수 있지만 주문이나 문의사항 등을 적으시면 확인이 누락되어
주문게시판이나 질문/답변 게시판에서보다 처리가 늦어질 수도 있음을 양해부탁드립니다.

게시물 354건
   
새로운 최고급 인화지, 月光(월광)을 소개합니다.
글쓴이 : 이루  (211.♡.7.229) 날짜 : 2010-01-13 (수) 23:10 조회 : 14843
* 월광 블루/그린/블랙 라벨은 수입사 사정으로 모두 단종되고 현재 레드라벨만 작업이 가능합니다.

아마도 포토마루를 찾아주신 분들 중 많은 분들이 어렴풋이 혹은 퍽 많이 들어보셨을 상표들이 있습니다. 바로 "하네뮬레", "이노바", "퍼마젯", "크레인", "시일", "캔슨" 과 같은 잉크젯 전용의 인화지 상표들입니다.

물론 국산 상표를 달고 있는 전용지들도 있지만, 위에 적어둔 브랜드의 종이들은 비싸기도 하거니와, 프린트했을 때 인화물의 질감과 색재현, 느낌이 "과연 돈값을 하는구나"라고 할만큼 좋기도 하고, 재질이나 보존성 등에서도 탁월하기 때문입니다. 이런 인화지들을 이용해서 프린터로 출력하는 인화를 시장에서는 "아트프린트"라고 합니다. 사진을 인화하는데에 있어 잉크젯 방식을 이용하는 것 뿐인데, 저런 류의 종이들이 Fineart Paper라는 통칭으로 불리기 때문에 Fineart Printing으로 불리게 된 것인데, 저는 그냥 "고급 잉크젯 사진인화"라고 부르고 싶습니다. 사진을 뽑는 일이니까요.

사실 '잉크젯(inkjet)'이라고 하는 용어는 모 업체의 상표입니다. 작은 잉크방울을 종이에 분사해서 프린트하는 방식을 통칭하는 용어를 최근에는 피그먼트(pigment) 방식이라고 합니다. 전시장 등에서 '피그먼트 프린트'라고 쓰인 걸 보셨다면 그게 바로 잉크젯 방식을 의미하는 거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지금까지 이런 인화지들은 대개 주로 독일이나 이태리 등 유럽산이었습니다. 생각해보면 좀 아이러니컬하기도 합니다. 피그먼트 사진인화에는 엡손(Epson)이나 캐논(Canon) 혹은 HP의 장비를 주로 이용하는데, 일본산 장비들은 있으면서 일본산 종이들은 없을까요?

그 해답을 드리기로 합니다.

바로 월광(月光) 인화지들입니다.








월광(月光, 일본식 영어표기로 Gekko)은 일본 최대의 제지회사인 미쓰비시에서 만든 인화지로, 흑백사진을 인화했을 때 탁월한 결과물을 보여줍니다. (그린/블루는 컬러사진에도 좋습니다.)

국내에 저렴하게 보급되었던 미쓰비시의 은염인화지만이 아니라, 사실은 후지필름이 공급하는 크리스탈 아카이브 인화지도 미쓰비시가 제조하는 것이라는 사실을 아신다면, 월광이라는 별도의 브랜드를 장착(!)한 미쓰비시의 인화지들이 어떤 정도의 품질을 보여줄 것인지에 대해 짐작이 되시리라 믿습니다.

사실 월광은 은염시절부터 오리엔탈이라는 브랜드를 통해 많은 분들이 이용하셨던 전통의 인화지입니다. 하지만 피그먼트 프린트용으로 공급되기 시작한 건 2006년부터이고, 국내에는 2008년 경부터 수입되었지만 널리 알려지지 못했습니다.

월광 컬렉션 페이퍼들은 현재까지 네 종류가 발매되어 있습니다. 각 종류들은 위의 그림에서처럼 네 가지 색깔의 라벨로 구분합니다.


- 블루라벨: 광택이 있는 고급 러스터(Luster) 표면으로 되어 있으며 베이스는 유백색과 순백색의 중간 정도입니다. 285g*sqm의 무게를 가집니다.

- 레드라벨: 약간은 거친 텍스쳐가 있으며 프린트된 표면은 광택을 띄는 웜톤에 가까운 Fiberbase타입 인화지입니다. 독특한 재질과 느낌으로 많은 분들이 가장 선호하는 인화지이며, 가장 비싸기도 합니다. 265g*sqm의 무게입니다. 하네뮬레와 같은 아트페이퍼를 이용해보신 적이 있다면 강추해드립니다.

- 그린라벨: 매끈하지만 은은한 광택을 가진 Flat Fiberbase 타입 인화지입니다. 개인적인 느낌으로는 Museo Silver Rag보다 더욱 추천할만하며 무게도 더 나갑니다. 흑백도 좋지만 컬러도 대단히 잘 표현합니다. 330g*sqm의 무게입니다.

- 블랙라벨: 컨트라스트가 줄어드는 Fine Matte 타입의 무광택 인화지입니다. 베이스는 백색에 가까우며 컬러 역시 컨트라스트가 약간 둔해집니다. 300g*sqm의 무게를 가집니다.


국내에 많이 알려진 기존의 인화지들에 비해 대단히 뛰어난 품질, 저렴한 가격으로 많은 분들께 사랑받게 될 인화지임을 강력히 추천해드립니다.

마루에 샘플이 준비되어 있으니 구경하러 오셔도 되겠습니다.


월광 페이퍼들을 이용한 인화 가격은 고급인화 가격표에 함께 안내되어 있습니다.


탁월한 결과물의 품질에 대해서는, 충분히 그리고 한껏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이루입니다.


marce (124.♡.43.17) 2010-01-17 (일) 22:48

직접 보고 반했어요 @.@ 다음번엔 저도 이걸로!

Rolleiholic (218.♡.129.144) 2010-05-23 (일) 10:55
직접보고나니 레드에 대해 확신이 생기는군요.
흑백은 모두다 좋지만 그중 레드가 가장좋더군요.
     
     
이루 (211.♡.7.229) 2010-05-23 (일) 13:09

아아.. 목요일에 오셨었군요. 정신이 없어서 제대로 맞아드리고 설명드리지 못한 거 같습니다. 무척 죄송하네요.

   


(C) 포토마루, T.070-8235-4911 F.02-2274-4911 필름보내실 주소: 서울시 중구 충무로 3가 58-9 2층(수표로6길 2) 포토마루 필름담당자 앞 (우)04554

입금계좌: 신한 110-283-736331 예금주 포토마루(민광훈)
기업 220-027219-03-012 예금주 민광훈
  웹하드 id fotomaru/pw fotomaru